FANDOM


시네마 서비스(Cinema Service)는 대한민국영화 프로덕션 회사이자 배급 회사이다. CJ 엔터테인먼트, 쇼박스와 함께 한국 내 영화 배급 시장의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다.[1]

이 회사는 1993년 강우석 감독에 의해 "강우석 프로덕션"이라는 이름으로 설립되었다. 1995년, "시네마 서비스"로 사명을 바꾸었다. 아시아 금융 위기 사태 때에도 살아남았으며, 이후 한국 영화 붐 덕을 톡톡히 보았다.

2005년 5월, 강우석은 그의 영화 프로젝트에 전념하기 위해, 시네마 서비스의 제작과 경영 관련 직위를 내놓았다. .[2][3] 2006년 12월, 강우석은 다시 경영 일선에 복귀하였다. 2008년 현재, 시네마서비스의 작품들이 대부분 흥행에 실패하면서, 6월까지 직원들에게, "알아서 살 길을 찾으라."면서 구조조정에 들어갔고, 배급업에서 조만간 철수한다는 입장이다.[4]

같이 보기 Edit

주석 Edit

  1. 서일호 주간조선 기자. 우리시대의 감독 | 강우석. 주간조선. 2007년 11월 3일에 확인.
  2. http://www.twitchfilm.net/archives/003659.html
  3. 신남수 기자 (2005년 12월 15일). 강우석 감독 "연출에 전념하겠다". 스포츠조선. 2007년 11월 3일에 확인. “강 감독은 14일 서울 충무로의 한 식당에서 가진 송년회에서 "내가 새 영화사 K&J를 만든 것에 대해 일부에서 시네마서비스의 단물을 다 빼먹고 다른 살림을 차려 나간 것처럼 말들을 하는데 그건 오해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4. 김소민 기자. “영화판 거품 끼었다”. 한겨레신문. 2007년 11월 3일에 확인. “지난해 5월 강우석 감독은 “감독으로 백의종군하겠다”고 밝히고 자신이 최대주주인 영화 투자·배급사 시네마서비스 경영에서 손을 뗐다. 그랬던 강 감독이 1년반 만에 시네마서비스에 돌아왔다. 최근 투자한 영화들이 대부분 흥행에 성공하지 못했고 결국 이사 3명이 사퇴하면서 강 감독이 경영 일선에 다시 선 것이다.”

바깥 고리 Edit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