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변희봉(1942년 6월 8일 ~ )은 대한민국배우이다.

생애Edit

조선대학교 법학과를 중퇴하고 1965년 MBC 성우 공채 2기로 데뷔했다. 드라마에는 1970년 MBC TV의 반공드라마 《홍콩 101번지》로 데뷔한 이후로, 개성있는 단역으로 많이 출연했다.

봉준호 감독이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배우로 알려져 있으며, 감독의 영화에 개성있는 조연으로 연달아 출연하며 새롭게 평가되고 있다. 봉준호 감독의 장편 영화 세편에 모두 출연한 진기록을 가지고 있다. 《플란다스의 개》에서는 보신탕을 아주 좋아하는 기괴한 아파트 경비원, 《살인의 추억》에서는 지방 형사반장 등으로 출연했고, 《괴물》에서는 주인공 가족의 할아버지 박희봉 역을 맡았다.

플란다스의 개 촬영 전에는 방송 활동을 거의 하지 못하면서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었고, 이 때문에 연기를 은퇴하고 고향으로 돌아가려고 준비중이었다고 한다. 이때 봉준호 감독이 《플란다스의 개》에 출연해달라고 부탁을 했는데, 처음에는 아파트 지하실에서 버려진 개를 주워 잡아먹는 아파트 경비원이라는 역할이 마음에 안 들어 일언지하에 거절했다. 그러나 거듭되는 봉준호 감독의 간청과 자신이 출연한 드라마에서 자신의 연기를 그대로 기억하고 있는 봉준호 감독의 정성에 마음이 움직여 출연을 하게 되었다.[1] 영화속 아파트 지하실에서 경비원이 미스테리적인 인물 '뽀일라 김씨'에 대해서 장광설을 푸는 장면은 봉준호 감독이 변희봉이라는 배우에 대해 얼마나 애착을 가지고 있는지 잘 드러낸다.[출처 필요] 비록 《플란다스의 개》가 흥행에는 성공하지 못했지만, 변희봉이라는 배우를 재발견하는 계기가 되었고[출처 필요], 이를 계기로 많은 영화에 출연하게 되었다.

살인의 추억》에서는 '좋은게 좋다'는 식의 사고방식을 가지고 있는 시골 형사 반장으로 출연하여 또다시 깊은 인상을 남겼다. 영화 초반, 시신이 발견된 논두렁 현장 하나 제대로 보존을 못해서 범죄 현장이 아수라장이 된 상황에서 롱테이크로 부하 형사로 출연한 송강호와 함께 주거니 받거니 애드립으로 대사를 하는 장면은 영화에서 명장면 중 하나로 꼽힌다.

출연작Edit

드라마Edit

영화Edit

바깥고리Edit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