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박영신
출생 출생일 불명
사망 사망일 불명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국기

박영신(朴永信)은 한국배우이다.

생애 Edit

일제 강점기에 연극 배우로 활동했다. 1939년 극단 아랑에 참여하여 차홍녀, 문정복 등과 함께 많은 인기를 끌었다.

태평양 전쟁 기간 중 조선총독부가 후원한 연극경연대회에 참가하였다. 1943년 열린 제2회 대회에서 박영호 극본 안영일 연출의 〈물새〉에 출연하여 역시 이 연극에 출연한 황철과 함께 연기상을 받았다. 2008년 민족문제연구소에서 친일인명사전에 수록하기 위해 정리한 친일인명사전 수록예정자 명단에 선정되었다. 박영신은 연극 분야에 선정된 인물 가운데서는 유일한 여성이다.

광복 후 좌익 계열에서 활동하다가 1947년 경에 월북했다. 1949년 황철 등과 함께 공로메달을 수여 받았고, 1952년에는 공훈배우의 칭호를 받았다. 조선문학예술총동맹 중앙위원과 최고인민회의 대의원을 거쳐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중앙위원, 북조선 내각의 문화상까지 역임[1]하는 등 문예행정 분야에서 핵심 관료로 일했다.

1965년에는 대한민국에 '북남공동 영화제작 및 연극경연대회’를 공식 제안한 바 있다.[2] 한설야 몰락 이후에 장관급인 문화상에 임명되는 등 남한 출신 문화예술인들이 대거 비판받는 와중에서도 살아남았으나, 이후 숙청되었다는 소문도 있다.[3]

참고자료 Edit

참고자료 Edit

  1. 목원대학교 국어교육과 (2002년 8월 20일). 〈북한에서 문학 예술분야에 대한 당적 영도〉, 《북한문학의 이해》. 서울: 국학자료원. ISBN 8982069763.
  2. 김태철. “북의 문화콘텐츠, “잠재력 무궁하다” - 전망 남북합작영화의 성공 가능성”, 《민족21》, 2005년 7월 1일 작성. 2008년 5월 27일 확인.
  3. 북한민주화운동본부, 북한 상류계층의 인생유전 (2005.2.15)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