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공동경비구역 JSA》는 박상연의 소설 《DMZ》을 각색하여 2000년에 만들어진 대한민국 영화로, 박찬욱이 감독을 맡았다.

이 영화는 남북한 사이에 존재하는 긴장의 감정적 부분을 그려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이 영화는 보수주의진보주의 중 한쪽으로 편향되지 않았으며, 주인공들의 심리를 격정적으로 보여준 장점을 갖고 있다. 하지만 한국군조선인민군이 형과 동생이라고 부르면서 어울리는 이야기는 대한민국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이 대립하는 현실에 맞지 않는다는 비평도 있었다.

2000년 가을 동안 공동경비구역 JSA는 백만 관객을 동원하였다. 2001년 공동경비구역 JSA는 남한 영화사상 가장 높은 관중 동원력을 기록하였다(이후 《친구》, 《실미도》, 《태극기 휘날리며》, 《왕의 남자》등이 추월하였다). 이 성공은 박찬욱의 창작 활동 자금을 제공하였다.

출연진 편집

줄거리 편집

판문점 인민군측 국경수비대 초소에서 인민군 중위와 전사의 시체가 발견되고, 이 사건을 조사하기 위해 스위스군 장교인 소피 소령이 중립국 감독위원회 수사관 자격으로 판문점에 온다. 그는 다리에 총상을 입은 채 발견된 한국군 이수혁 병장과 남성식 일병을 조사하기 시작하는데, 조사 도중 남성식 일병이 자살을 시도하는 사고가 발생한다. 더구나 초소에서 근무하던 인민군 오경필 중사도 이수혁 병장과 서로 대비되는 주장을 한다. 소피 소령은 탄환 하나가 권총 탄창에 없는 문제 등을 확인하면서 실타래를 풀기 시작하고, 결국 사건의 진실이 밝혀진다.

바깥고리 편집

ca:Joint Security Area

de:Joint Security Area (Film) en:Joint Security Area (film) fr:JSA ja:JSA (映画) sv:Joint Security Area zh:JSA安全地帶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